상단여백
HOME 학술 비법SCI
국민대 학부생 '반도체 소재' 관련 연구 논문, SCI급 국제학술지 등재국제학술지 ‘머테리얼즈 레터스(Materials Letters)'에 게재
새로운 반도체 소재 '이셀레늄화몰리브덴'의 전기적 특성 분석도 / 자료이미지=국민대

[위즈뉴스] 국민대학교는 지난 25일, 신소재공학부 4학년 정해인 학부생이 발표한 '반도체 재료' 관련 연구논문이 SCI급 국제학술지 ‘머테리얼즈 레터스(Materials Letters, IF=2.687)’에 게재됐다고 밝혔다.

머테리얼즈 레터스는 네덜란드에서 매월 두 차례 발행되고 있으며, 응용물리학 분야에서는 국제적 지명도를 갖고 있는 학술지로 알려져 있다. 

이번 논문 제목은 'Electrical properties of MoSe2 metal-oxide-semiconductor capacitors'이다.

반도체를 만들기 위한 재료로는 현재까지 실리콘이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전이금속 칼코겐화합물인 이셀레늄화몰리브덴(MoSe2)이 실리콘보다 유연하여 새로운 소재로 주목을 받고 있지만, 실용화 되기에는 이 소재가 가진 특성에 관한 연구와 보완이 필요한 상태이다.

이번 연구에서 정해인 학부생은 '이셀레늄화몰리브덴(MoSe2)'이 가진 전기적 특성을 분석해 의미 있는 정보를 제시했다. 이 연구 결과는 향후 전이금속 칼코겐화합물의 실용성을 높이는 데에도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연구의 책임자인 국민대 신소재공학부 최웅 교수는 “석 · 박사과정 대학원생이 아닌 학사과정 학부생이 SCI급 학술지에 제1저자로 논문을 게재하는 것은 드문 일”이라며 “이 논문은 정해인 학생의 노력과 열정이 낳은 성과”라고 말했다.

정해인 학생 / 사진=국민대

정해인 학부생은 “학부연구생으로 활동한 경험이 처음인 만큼 어려움이 많았지만, 좋은 결과가 나와 논문까지 쓸 수 있게 되어 너무나 기쁘다”며 “도움을 주신 연구실 조교님들과 교수님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및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정 현 기자  rovin@wiznews.co.kr

<저작권자 © 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