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비법SCI
'인공지능 아티스트를 만드는 SOGN 기술 제안'...한성대 학부생 논문, SCI급 국제학술지 등재영국 공학기술학회의 '일렉트로닉스 레터스'지에 게재 확정

[위즈뉴스]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는 최근, 산업경영공학과 4학년 김호중 학부생이 발표한 연구논문이 SCI급 국제학술지인 '일렉트로닉스 레터스(Electronics Letters)'에 게재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일렉트로닉스 레터스는 영국 공학기술학회(IET)가 발행하고 있으며, 임팩트 팩터(IF)는 1.232이다.

논문 제목은 ‘SOGN : 자기조직지도를 이용한 새로운 생성망(A Novel Generative Model using Self-Organizing Map)’이다.

한성대 산업경영공학과 김호중 학부생 / 사진=한성대학교

이번 논문은 인공지능 분야에서도 최근 활발히 연구가 진행되고 있는 생성모델(Generative Model)에 대한 연구 결과를 담고 있으며, 이는 기존 방법과 다른 새로운 방식을 제안하여 기존 방법보다 더 좋은 성능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이번 연구 결과인 'SOGN'(Self-Organizing Generative Network, 자기조직 생성망)은 이미지나 음성 등을 인공지능을 활용해 새롭게 만드는 것으로서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SOGN이 그림, 음악, 패션 등 예술 분야에 접목될 경우 △인공지능 화가 △인공지능 디자이너 △인공지능 작곡가 △인공지능 작사가 등으로 활용될 수 있게 된다. 최근 미국에서는 인공지능 화가가 그린 그림이 고가에 팔리거나 인공지능 디자이너가 디자인한 옷이 대량으로 팔리는 등 관련 산업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므로 SOGN이 가지는 의미가 크다.

이번 연구를 지도한 정성훈 교수는 “SCI급 국제학술지에 논문을 게재하는 것은 대학원 석·박사 과정 학생들에게도 어려운 일이며 학부생이 이를 시행한 것은 대단한 일"이라면서 “이번 논문에서 발표한 방법보다 더 좋은 방법의 새로운 연구도 진행하고 있는데 결과가 좋게 나와서 해당 연구 결과도 기대를 많이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호중 학부생은 “이번 연구와 관련된 후속 연구도 진행해서 해당 방법이 다양한 분야에서 실용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인공지능 분야 대학원에 진학해서 우리나라 인공지능 발전에 이바지하고 싶다”고 전했다.

정 현 기자  rovin@wiznews.co.kr

<저작권자 © 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 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